2020학년도 1학기부터 전자 출석 시스템도입

73

‘호명’ 없는 빠른 출석 체크… 보다 간편해진 출결

우리대학은 2020학년도 1학기부터 전자 출석시스템을 도입한다. 기존 출석 시스템은 PC 기반으로, 교수가 학우 한명 한명을 호명하는 방식이었다. 새로 도입한 전자 출석 시스템은 애플리케이션(이하 앱)과 PC, 둘 다 이용 가능하며 전자 출석시스템을 통해 기존 호명하는 방식의 일반출석과 인증번호를 이용한 새로운 방식의 스마트 출석을 모두 사용할 수 있다.

스마트 출석은 교수가 전자 출석시스템을 통해 인증번호 세 자리를 학우들에게 보여주고 학우들이 입력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학생들이 앱 혹은 PC 홈페이지에 해당 번호를 입력하면 교수는 인증번호 입력 가능 시간을 조절해 출석을 닫는다. 이때 강의실에 있어 제때 인증번호를 입력할 수 있었던 학우만 출석 처리된다. 악용 방지를 위해 학생들이 준비가 끝난 상태에서 인증번호를 공개했다가 최대한 빨리 출석 창을 닫는 진행을 권장한다. 출석 후 강의 중간에 나가는 일을 방지하기 위해, 한 강의 내에 스마트 출석 검사를 여러 번 할 수 있다. PC 홈페이지는 사파리, 윈도 익스플로러, 크롬 모두 호환된다.

> 교무처에서 제공한 LMS 전자출석  웹(크롬) 화면 

한편 학생들은 전자 출석 앱을 통해 본인의 출결 상황을 자유롭게 열람해 볼 수 있다. 교수님의 로그나 버튼 클릭 기록. 학생의 클릭 접속기록 등 모든 데이터가 남아서 보다 공정한 출석 확인이 가능하다. 앱 화면상에서는 보이지 않지만, 요구하면 시스템 제공 업체로부터 해당 데이터를 받아 확인해 볼 수 있다. 생리 공결 신청은 학칙에 따라 당일 신청만 허용된다.

한편 교수 재량으로 휴강이나 강의실 변경과 같은 상황 발생 시 수강생들에게 SMS가 아닌, ‘푸시 알람’을 보낼 수 있다. 현재 아날로그 핸드폰 사용자를 고려해 이메일로도 알림이 전송된다. ‘공결’은 결석 사유에 따라 데이터가 모이는데, 이는 시간이 필요해 시스템상에는 차후 반영된다.

취재 | 김지유

자료제공 | 교무처

김지유 기자
더불어 살아가는 것들은 모두 아름답다 / 오늘처럼 힘겨운 날 혼자 있던 누군가 자기 속의 아이에게로 찾아가는구나 -황석영
avatar
  Subscribe  
Notify of